성남FC, 서울E '측면의 지배자' 최오백 영입으로 공격 강화!

by 김문영♥ posted Dec 31, 2018
?

단축키

Prev

Next

ESC

크게 작게 댓글로 가기

- 2015년 서울E 데뷔해 75경기 11골 10도움 활약, 빠른 발 활용한 측면 플레이 강점. 
- 프로 첫 이적, “빠른 팀 적응 목표, 경쟁에서 살아남을 것” 입단 소감 밝혀.


1231.jpg



성남FC가 서울 이랜드FC에서 에이스로 활약하던 웡어 최오백을 영입하며 전력 보강에 성공했다.

 

평해공고-조선대를 거친 최오백은 2015년 서울 이랜드에서 데뷔해 75경기 출전 11골 10도움을 기록했다. 지난 시즌 36경기 중 35경기를 소화하며 팀의 주축으로 활약한 최오백은 측면 공격과 측면 수비가 모두 가능한 멀티 플레이어다.

 

최오백은 빠른 발을 활용한 돌파와 크로스 능력이 장점이며 폭발력을 가지고 있어 팀 분위기를 끌어올릴 수 있는 매력적인 카드다. 왕성한 활동량으로 측면을 지배하는 스타일로 남기일 감독의 축구에 다양하게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데뷔 후 줄곧 서울 이랜드에서 활약한 최오백은 성남에 합류해 프로 첫 번째 이적을 경험하게 됐다. 최오백은 “어릴 적부터 K리그1 무대를 밟는 것이 꿈이었는데 기회를 준 구단에 감사드린다. 경쟁에서 살아남을 수 있도록 빠른 팀 적응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한편, 최오백 영입에 성공한 성남은 리그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비시즌 부족한 포지션을 보충하며 전력 보강에 힘쓸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