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5년 서울E 데뷔해 75경기 11골 10도움 활약, 빠른 발 활용한 측면 플레이 강점. 
- 프로 첫 이적, “빠른 팀 적응 목표, 경쟁에서 살아남을 것” 입단 소감 밝혀.


1231.jpg



성남FC가 서울 이랜드FC에서 에이스로 활약하던 웡어 최오백을 영입하며 전력 보강에 성공했다.

 

평해공고-조선대를 거친 최오백은 2015년 서울 이랜드에서 데뷔해 75경기 출전 11골 10도움을 기록했다. 지난 시즌 36경기 중 35경기를 소화하며 팀의 주축으로 활약한 최오백은 측면 공격과 측면 수비가 모두 가능한 멀티 플레이어다.

 

최오백은 빠른 발을 활용한 돌파와 크로스 능력이 장점이며 폭발력을 가지고 있어 팀 분위기를 끌어올릴 수 있는 매력적인 카드다. 왕성한 활동량으로 측면을 지배하는 스타일로 남기일 감독의 축구에 다양하게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데뷔 후 줄곧 서울 이랜드에서 활약한 최오백은 성남에 합류해 프로 첫 번째 이적을 경험하게 됐다. 최오백은 “어릴 적부터 K리그1 무대를 밟는 것이 꿈이었는데 기회를 준 구단에 감사드린다. 경쟁에서 살아남을 수 있도록 빠른 팀 적응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한편, 최오백 영입에 성공한 성남은 리그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비시즌 부족한 포지션을 보충하며 전력 보강에 힘쓸 예정이다.




  1. K1리그 성남fc 2019년 일정

  2. ‘풍생 까치의 비상!’ 성남FC, 우선지명 신동석-김기열 콜업

  3. K리그1 복귀하는 성남FC, 엄브로(UMBRO)와 용품 후원 연장 확정!

  4. 성남FC K리그1 승격 확정, 24일 시민과 함께 축하행사 개최!

  5. 성남FC, 부천에서 활약한 스트라이커 공민현 영입

  6. 성남FC, 안산에서 ‘총알탄 사나이’ 공격수 박관우 영입

  7. 성남FC, 광주에서 베테랑 수비수 안영규 영입해 수비 보강

  8. 성남FC, 서울E '측면의 지배자' 최오백 영입으로 공격 강화!

  9. 성남FC, ‘신형 엔진’ 포항 김동현 영입하며 중원 보강

  10. 성남FC, 마르티니크 국가대표 출신 윙어 마티아스 영입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



COPYRIGHT ⓒ ULTRAS YFBOYS ALL RIGHT RESERVED.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