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K리그 132경기 소화한 베테랑 수비수, 대인마크와 제공권 등 수비로서 기본기 갖춰. 

- 안영규 “명가 성남FC의 재건에 도움 되고파, 호흡 맞추는 데 집중할 것” 입단 소감 밝혀.


20190104085900_thafvsur.jpg


성남FC가 수비력 보강을 위해 지난 시즌 광주 주장으로 활약한 중앙 수비수 안영규를 영입했다.


금호고-울산대를 거쳐 2012년 수원에서 데뷔한 안영규는 대전, 광주 등에서 K리그 132경기를 소화한 베테랑 수비수이다. 주로 중앙 수비를 소화하는 안영규는 대인마크와 제공권 등 수비수가 갖춰야 할 기본기가 훌륭한 선수로 패싱력까지 갖추고 있어 공격 전개에도 강점이 있다. 최근 큰 부상 없이 매 시즌을 소화할 만큼 자기 관리가 철저한 선수이기도 하다.


지난 시즌 광주에서 정규리그 36경기 전 경기 출전하며 건재함을 과시한 안영규는 광주 주장으로 활약하는 등 리더십까지 갖추고 있다. 2015시즌 남기일 감독과도 함께 호흡을 맞춘 적이 있는 만큼 감독의 스타일 역시 잘 알고 있다. 


안영규는 “올 시즌 다시 승격한 명가 성남의 재건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 싶다. 동계 전지훈련 기간 동안 팀원들과 호흡을 맞추는 데 집중하겠다”며 입단 소감을 밝혔다.    


메디컬테스트를 마친 뒤 팀에 합류한 안영규는 1월 4일부터 태국 치앙마이에서 시작되는 1차 동계 전지훈련부터 본격적인 몸만들기에 들어간다.






COPYRIGHT ⓒ ULTRAS YFBOYS ALL RIGHT RESERVED.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